2011.01.18 13:03

지난 시절의 동반자

롤리팝뮤직의 10년의 시간속에서 7년동안 롤리팝뮤직을 함께 해왔고 밴드 스웨터의 리더이자 멜로우이어 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던 
신세철군 역시 일산에 창업을 했어요 
이 친구의 분야는 에스프레소 전문 커피 하우스입니다 
로스팅도 직접하게 될 커피집인데요 이름은 바로 신타벅스   빼로빼로라는 커피하우스의 오픈을 앞두고 있습니다 
일요일날은 신춘이 영업을 안하는지라 이날 일산의 빼로빼로 로 가서 시식을 해봤어요 






































물론 신세철군은 자신의 두번째 솔로앨범도 준비하고 있는 현역뮤지션입니다만 
작년 1월 롤리팝뮤직을 접기로하면서 앞으로 어디로 가야할지 장고의 시간속에서 
커피집 창업을 선택하고나선  작년부터 유럽 스페셜티 바리스타 자격증등을 가지고 있는 
꽤나 권위있는 커피마스터에게 커피기술을 사사받고 유럽 스페셜티 베이직 바리스타 자격증을 받았네요
                                                                      


섬세남 신세철의 성격답게 가게에는 아기자기하고 감각적인 소품들을 배치해 놓았어요 
원두는 이태리 무세티 원두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저나 신세철의 커피취향은 바디감이 강한 EXTRA BOLD를 선호하는데요 에스프레소 맛은 딱 제 입맛에도 맛고 바디감 강한 
커피를 즐기시는 분들께도권해드리고 싶어요 
 제 입맛엔 약간은 밍밍한 아메리카노가 대중적으로 많은 분들이 선호하기때문에  스타벅스의 바디감 강한 
아메리카노와는 다르지만 약간 식었을때 맛을 보면 그 맛과 향이 꽤나 매력적이에요 
아메리카노는 완전 뜨거울때 먹는것보단 조금은 식은 상태에서 마시는게 향과 맛을 동시에 즐기기에 최적의 상태라고 하네요
(떡볶이가 식은거 아니냐고 묻는 손님들한테 떡볶이는 원래 식었을때 먹어야 맛과 향이 더 좋다고 얘기했다간 혼나겠죠?ㅋ)

이외에도 빼로빼로에서 판매될 카푸치노와 캬라멜 마끼야또,그린티 라떼등등 수많은 음료들을 시식해 봤는데요
저는 에스프레소 아니면 아메리카노만 먹는지라 카푸치노나 캬라멜 마끼야또 등의 맛을 보곤 어떻다 저떻다 여기에 뭘 자세히 적을순 없겠지만 
 확실히 좋은 원두로 내리는 에스프레소가 베이스가 되다보니 이 정도면 꽤 훌륭하다란 생각은 들었어요 
신세철과 10년지기 친구이지만 저는 신세철의 집에서 신세철이 직접 요리를 해서 밥을 먹어본 기억이 거의 없어요 
라면만 끓여도 대견하다란 생각을 할 만큼 신세철의 손에서 먹는걸 만든다는건 매치가 잘 안됐거든요
근데 커피는  맛나게 그럴싸하게 내는걸 보고 참 신기했어요
좋은 선생 밑에서 배워서 그런지 음료맛도 좋고 신춘이 하이퀄리티의 쌀떡으로 만든 떡볶이가 맛있는것처럼 (ㅋㅋ)
좋은 재료와 만드는 사람의 정성이 플러스 알파가 되면 좋은 맛이 나는건 커피나 떡볶이나 다 비슷한 이치가 아닌가 합니다

허영만 선생의 식객에서도 좋은 재료 쓰면 누구나 다 맛있게 만들수 있다라는 구절이 나왔었던걸로 기억하는데요
또 어떤분들도 그런 얘길 하곤 하는데요 뭐 아주 틀린말은 아니겠지만 
좋은 재료 가지고도 충분히 어이없게  맛을 못 내는 집 여럿 봤어요
  후진 재료를 가지고 맛있게 만들려면 재료본연의 맛을 확실히 없애줄 갖가지 양념가지고 승부해야 하는 다소 주객이 전도된
요리인것 같은건 저는 별로 매력이 없는것 같아요 
뭐하러 비싼 회를 먹겠어요  그럴거면 만원도 안하는 퍼석한 광어회  사서 광어회 냄새 몽땅 덮어줄 초장 죽이게 
맛깔나게 만들어서 그거에 찍어먹으면 되겠죠
아무튼 좋은재료는 맛있어요 더불어 비싼게 흠이지만요 
                                                     

-이제는 U2를 그리 좋아하지 않지만 1979년에 찍은 애송이시절의 저 U2사진은 꽤나 탐나더라구요!!



스타벅스나 커피전문점에서도 잘 안쓰는 그라인더와 천만원을 홋가하는 에스프레소 머신!!!
근데 로스팅 기계나 저 머신들은 천만원대가 비싼게 아니더라구요;;;;


두번째 솔로앨범은 작업도 웬만큼 된걸로 알고 있는데 커피장사 하느라 
꽤나 늦어지겠다라는 짐작은 이미 했었어요 
이번 앨범에 들어갈 노래들이 꽤나 괜찮아서 조금 아쉽네요 
그래도 딴따라짓보단 물장사가 나을거야 

장소는 일산 대화역 근처의 마두도서관을 지나면 바로 성저공원 옆이네요 
뭐 하나 할려면 꼬물꼬물느릿느릿 버퍼링 뜨는 신세철의 스타일처럼
빼로빼로의 블로그나 트위터는 물론 없습니다 (신세철 개인 트위터가 twitter.com/mellowyear 일거에요) 
지난 시절의 동반자 신세철의 새로운 출발이 그저 순조롭게 잘되었으면 좋겠습니다

'新 春 文 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택과 집중  (4) 2011.02.23
시마이중이에요  (5) 2011.02.11
지난 시절의 동반자  (1) 2011.01.18
Bazaar 2011년 1월호에 신춘 나왔어요  (1) 2010.12.28
대중옥  (0) 2010.12.19
12월 14일로 정했어요  (0) 2010.12.06
Trackback 0 Comment 1
  1. burberry outlet 2013.07.23 04:37 address edit & del reply

    눈을 감아봐 입가에 미소가 떠오르면 네가 사랑하는 그 사람이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