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2.03 19:39

오늘의 개업선물

미술가 최원열 군에게 개업선물을 받았습니다 
이 친구의 작업을 참 좋아하는데요 가끔 석고작업을 해서 주위사람들에게 나눠주기도 해요
어제 연남동 작업실에 라면 사들고 놀러갔더니 저에게 개업선물이라면서 특별한 선물을 만들어 줬어요 
고무 비슷한데다가 틀을 떠서 석고를 붓네요  
하얀색으로 하면 좋았을텐데 하얀색 석고가 다 떨어졌다 해서 브라운색 석고로 작업을 해줍니다


                            

                            드디어 완성됐네요
                            꼼꼼히 석고가 잘 스며들게 하는 작업을 하고나서 한시간 정도 굳힌 후 나온 작품입니다 
                            누군지 아시겠지요?
                            
                            이 양반의 모습중 마지막으로 공식석상에 나타났던 작년 4월의 모습입니다
                            머리를 단정히 빗어넘기고  묵묵히 들어가던  모습이 마음 아팠는데요 저도 이때의 사진들이 
                            웬지 계속 마음에 남아있어요
                            마침 최원열군이  마지막 공식 석상에 서던 그 날의 자료사진을 가지고 작업을 했네요 
                            저도 참 보고싶은 분입니다  카운터 쪽에 잘 붙혀 놓아 볼라구요 




                            또 하나의 개업선물은 같은 시절을 보냈던 롤리팝뮤직 출신들의 선물입니다 
                            능력안되는 제작자 만나서 마음고생 심하게 했을 친구들이에요 
                            그래서 선물따위는 안중에도 없었을테지만 계속된 협박끝에 낼롬 받아냈어요(근데 조정치도 한거냐?)
                            앞으로 신춘의 여흥은 요 스피커가 제대루 돋구어 줄거에요!!! 
                            고맙습니다  튀김 열심히 튀겨서 되서 내가 너희들의 강금원 같은 후원자가 되어주마!!!
                           (다시 제작을 한다는 얘기는 아니니 너무 시껍해서 듣진 말것)

'新 春 文 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중옥  (0) 2010.12.19
12월 14일로 정했어요  (0) 2010.12.06
오늘의 개업선물  (1) 2010.12.03
간판 달았어요!!  (3) 2010.11.30
11월28일  (0) 2010.11.28
메뉴판 촬영  (0) 2010.11.25
Trackback 0 Comment 1
  1. cheap oakley sunglasses 2013.07.23 07:24 address edit & del reply

    귀를 기울여봐 가슴이 뛰는 소리가 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그 사람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